‘서울시 마지막 돌고래’ 태지는 잘 지내고 있을까요?

퍼시픽랜드에서 위탁 사육 중인 ‘서울시 마지막 돌고래’ 태지의 모습

핫핑크돌핀스는 2019년 2월 19일 여러 시민단체, 서울대공원, 제주대학교 김병엽 교수 등 각계 전문가들과 함께 제주 돌고래 쇼장 퍼시픽랜드에서 위탁 사육 중인 ‘서울시 마지막 돌고래’ 태지의 사육 실태 점검을 했습니다. 2017년 6월 퍼시픽랜드로 이송된 태지는 현재 건강을 되찾은 모습을 보였지만 앞으로 정기적으로 모니터링이 필요해보입니다.

왜냐하면 태지는 서울대공원에서 2008년부터 2017년까지 10년간 수컷 돌고래들과만 생활했는데, 퍼시픽랜드로 옮겨진 뒤로 암컷 큰돌고래인 아랑이 그리고 어린 혼종 돌고래 바다와 주로 같이 생활하고 있습니다. 퍼시픽랜드에서 벗어나기 전까지는 이런 사육 환경의 변화가 태지에게 어떤 영향을 주는지 정기적인 관찰이 필요해 보입니다.

태지가 수조에서 삶을 마감해 소각장으로 옮겨지는 것보다 바다와 같은 자연 환경에서 지낼 수 있도록 적절한 대안을 만들어주는 것은 우리 모두의 의무입니다. 핫핑크돌핀스는 먼저 제주 지역에 돌고래 바다쉼터 후보지를 찾고 있으며, 몇 곳의 후보지를 선정하여 제시하려고 합니다. 이후 현장조사와 치열한 토론 및 숙의을 통해 사회적 합의를 이뤄낼 것입니다.

사회적 합의가 이뤄진다면 서울시와 퍼시픽랜드는 태지를 그곳에 보내기로 동의하였습니다. 핫핑크돌핀스는 태지를 위해 가장 적절한 환경이 만들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퍼시픽랜드에서 위탁 사육 중인 ‘서울시 마지막 돌고래’ 태지는 잘 지내고 있을까요? 2019년 2월 19일 핫핑크돌핀스를 비롯한 시민단체와 각계 전문가들이 태지의 사육 상태를 점검했습니다.
제주 중문단지의 돌고래 쇼장 퍼시픽랜드에서 1부에 등장한 태지가 쇼동작을 펼쳐 보이고 있습니다. 퍼시픽랜드에서는 태지의 운동을 위해 쇼동작을 시킨다고 합니다. 가운데 돌고래가 태지로 보입니다.
제주 중문단지의 돌고래 쇼장 퍼시픽랜드에서 1부에 등장한 ‘서울시 마지막 돌고래’ 태지가 공중점프를 하고 있습니다. 퍼시픽랜드에서는 태지의 운동을 위해 쇼동작을 시킨다고 합니다. 가운데 돌고래가 태지로 보입니다.
퍼시픽랜드의 돌고래 쇼 2부에서는 돌고래들이 수중에서 사육사를 태우고 이동하는 등 보다 격한 동작이 이어집니다. 분명한 돌고래 학대입니다. 이 사진의 돌고래는 2005년 제주 한림읍 비양도 부근에서 불법 포획된 비봉이로 보입니다. 비봉이는 2005년 불법 포획된 이후 계속 퍼시픽랜드에서 돌고래 쇼에 동원되고 있습니다.
사육사와 헤엄치기 동작을 펼치고 있는 이 돌고래는 2008년 퍼시픽랜드에서 태어난 혼종 돌고래 똘이로 보입니다.
퍼시픽랜드의 돌고래 쇼 2부에서는 돌고래들이 수중에서 사육사를 태우고 이동하는 등 보다 격한 동작이 이어집니다. 분명한 돌고래 학대입니다. 이 사진의 돌고래는 2005년 제주 한림읍 비양도 부근에서 불법 포획된 비봉이로 보입니다. 비봉이는 2005년 불법 포획된 이후 계속 퍼시픽랜드에서 돌고래 쇼에 동원되고 있습니다. 바다로 돌려보내야 합니다.
퍼시픽랜드의 돌고래 쇼 2부에서는 돌고래들이 수중에서 사육사를 태우고 이동하거나 육상에 올라와 있는 등 보다 격렬하고 부자연스러운 동작이 이어집니다. 분명한 돌고래 학대입니다. 이 사진의 돌고래는 2005년 제주 한림읍 비양도 부근에서 불법 포획된 비봉이로 보입니다. 비봉이는 2005년 불법 포획된 이후 계속 퍼시픽랜드에서 돌고래 쇼에 동원되고 있습니다.
돌고래 쇼는 이제 그만! 동물쇼는 구시대적인 동물학대입니다.
이 사진의 돌고래는 2005년 제주 한림읍 비양도 부근에서 불법 포획된 비봉이로 보입니다. 비봉이는 2005년 불법 포획된 이후 계속 퍼시픽랜드에서 돌고래 쇼에 동원되고 있습니다. 비봉이는 바다로 돌려보내야 합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