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징대학살 83주년을 기억하며

핫핑크돌핀스 사무실이 위치해 있는 제주 서귀포시 대정읍 일대에는 알뜨르비행장 격납고, 셋알오름 갱도진지, 송악산 해안 동굴진지 등 일제강점기 일본군 군사시설들이 고스란히 남아 있습니다. 제주도민의 피눈물로 만들어진 이 군사시설은 태평양전쟁 시기 난징대학살을 위한 폭격의 거점이 되기도 하였습니다.

그래서 대정읍 ‘알뜨르비행장’에서는 2014년부터 ‘난징대학살 추모제’가 시작되었습니다. 끔찍한 전쟁으로 인한 동아시아 지역의 아픈 과거를 기억하고, 다시는 이런 국가폭력이 반복되지 않도록 기억하는 시간을 갖고 있습니다. 

올해 난징추모제는 일곱 번째 시간을 앞두고 있습니다. 특히 올해부터는 전쟁에 동원된 아픈 역사를 넘어 군사기지, 난개발에 맞서 싸우고 있는 대정읍 지역 주민들과 함께 준비하고 있습니다.🌿🌾🌿🌾🌿🌾🌿🌾🌿

우리가 왜 알뜨르에서 난징대학살을 기억해야 하는지, 알뜨르비행장 일대의 장소성과 전쟁과 평화에 관한 제주의 역사성 등에 대해 함께 생각하는 행사가 이어집니다. 10월 영상상영회, 11월 잡담회, 그리고 12월 추모제에 평화를 사랑하는 친구들의 많은 관심과 동참 바랍니다.

우리는 참혹한 역사 현장에서 반성과 교훈을 얻고자 합니다. 핫핑크돌핀스는 난징대학살 83주년을 기억하는 영상 상영회, 잡담회, 추모식에 함께 합니다.

🔸알뜨르에서 보는 난징1. 영상 상영회
: 10월 31일 (토) 저녁 7시, 대정 웅비관 (대정읍 일주서로 2476)

🔸알뜨르에서 보는 난징2. 잡담회
: 11월 28일 (토) 저녁 7시, 대정 웅비관 (대정읍 일주서로 2476)

🔸알뜨르에서 보는 난징3. 추모식
: 12월 13일 (일) 오후 3시, 알뜨르 비행장 (대정읍 상모리 1670)

🔸후원: 농협 351-1152-9099-93 김정임

🔸행사 주최: 83주년 난징대학살을 기억하는 사람들 (대정여성농민회, 비무장평화의 섬 제주를 만드는 사람들, 송악산개발반대위원회, 평화의 바다를 위한 섬들의 연대)

🔸활동소식: 페이스북 ‘난징을 기억하는 사람들’ / 인스타그램 @jeju_nanjing

*이 행사는 코로나 19 방역 수칙을 준수합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