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동성명서] 이제는 돌고래 감금을 끝낼 때

[시민사회단체 공동성명서] 이제는 돌고래 감금을 끝낼 때

지난해 한국 수족관에서는 무려 다섯 마리의 돌고래가 폐사했다. 여수와 울산 그리고 제주와 거제에서 연이어 들려오는 돌고래들의 죽음에 부끄럽고 참담한 마음을 가누기 어려웠다. 어느 한 곳에 집중되지 않고 전국 사육시설에서 폐사가 발생한 것도 충격이었다. 전시와 공연 그리고 체험에 동원되던 돌고래들이 연이어 폐사했다는 사실은 결국 한 가지 공통점으로 귀결된다. 전국의 돌고래 수족관이 모두 죽음을 불러온다는 것이다.

이렇게 돌고래들이 연이어 죽어가자 비참한 동물학대를 멈춰달라는 시민들의 분노와 비판이 이어졌고 결국 정부도 칼을 빼들 수밖에 없었다. 신규 돌고래 사육시설 개장과 돌고래 체험 프로그램을 금지하는 수족관 관리계획을 발표한 것이다. 신규 사육과 체험을 금지한 것은 긍정적인 방향으로의 변화이긴 하지만 아직은 갈 길이 멀다. 시설 사육이 부적합한 돌고래들을 좁은 수조에 가둬놓는 것 자체가 동물학대인데, 정부 측 발표에 의하면 현재 수조에 남아 있는 27마리의 개체들에 대해서는 아무런 계획이 없는 것이다. 제 수명을 다하지 못하고 일찍 죽을 수밖에 없는 이 돌고래들에 대해서 정부는 어떤 계획을 갖고 있는가?

최근 5년간 국내 수족관에서 폐사한 돌고래는 모두 20마리에 이른다. 평균적으로 매년 4마리씩 죽은 것이다. 이대로 둔다면 나머지 돌고래들도 모두 수족관에서 안타까운 생을 마감할 수밖에 없다. 그래서 아이슬란드와 인도네시아에서는 이미 사육 돌고래들을 위한 바다쉼터가 마련되었고, 캐나다도 고래류 바다쉼터를 만들어 수조에서 고통받던 고래들을 바다로 내보내는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에 비해 한국은 겨우 돌고래 체험 프로그램만을 금지시키겠다는 계획에 머물러 있다. 수족관 번식과 수조 전시 및 사육 자체가 동물학대인데, 우리는 언제까지 이런 학대를 용인할 것인가. 이제는 죽음의 감금을 끝낼 때가 되지 않았나?

우리는 정부가 나서서 체험·공연시설 폐쇄와 종식을 위한 계획과 기한을 마련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 그리고 시설 생존 돌고래 27마리에 대한 야생방류 또는 바다쉼터 마련을 통한 방류 계획을 수립하라. 수족관 번식 역시 법 개정을 통해 금지할 것을 촉구한다. 돌고래들을 가둬놓고 오락거리와 돈벌이 수단으로 전락시키는 동물학대 산업은 설 자리가 없음을 분명히 선언하라. 2021년에는 돌고래 폐사 소식이 더 이상 들려오지 않길 진심으로 바란다.

2021년 2월 1일
동물복지문제연구소 어웨어, 정치하는엄마들, 동물권행동 카라, 동물해방물결, 동물자유연대, 통영거제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바다위원회, 핫핑크돌핀스, 시민환경연구소, 시셰퍼드코리아 (총 10개 단체)

2020년 한 해 한국 수족관 시설에서 폐사한 돌고래가 5마리입니다. 최근 5년간 국내 시설에서 폐사한 돌고래는 모두 20마리입니다. 매년 4마리 정도의 돌고래들이 국내 수족관 시설에서 죽어가고 있습니다.

돌고래 폐사 사건이 발생할 때마다 참담하고 부끄러운 심정이 듭니다. 시민들은 이러한 죽음을 멈춰달라고 간절히 호소하고 있습니다. 이에 정부가 신규 돌고래 사육 시설을 불허하고 체험 프로그램을 중단시키겠다는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하지만 이런 정부의 계획만으로 한 해 4~5건씩 발생하는 수족관 시설 내 돌고래 폐사를 막기 어려워 보입니다.

10개 시민사회단체들은 이번 공동 기자회견을 통해 한국도 이제 ‘돌고래 감금’을 끝낼 때가 왔음을 선언할 것입니다. 핫핑크돌핀스는 2월 1일 월요일 서울 세종문화회관 앞 계단에서 10개 시민사회단체들 공동으로 돌고래 해방을 외칩니다!

그리고 정부측 계획에서 부족했던 것은 무엇이고, 매년 반복적으로 발생하는 돌고래 폐사를 막기 위해 구체적으로 우리들이 요구하는 내용이 무엇인지 이번 기자회견을 통해 밝힐 것입니다.

[시민사회단체 공동 기자회견] ❝이제는 돌고래 감금을 끝낼 때. 정부는 돌고래 감금시설 폐쇄하고 야생방류와 바다쉼터 마련을 실현하라❞

일시: 2021년 2월 1일 월요일 오전 11시
장소: 서울 세종문화회관 앞 계단
(광화문광장 공사로 장소를 세종문화회관 앞 계단으로 옮겨서 진행합니다)

공동주최: 동물복지문제연구소 어웨어, 정치하는엄마들, 동물권행동 카라, 동물해방물결, 동물자유연대, 통영거제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바다위원회, 핫핑크돌핀스, 시민환경연구소, 시셰퍼드코리아 (총 10개 단체)

*이번 시민사회단체 공동 기자회견은 정부의 권고에 따른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준수하여 진행됩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