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핑크돌핀스 소개

해양환경단체 핫핑크돌핀스는 환경운동가 황현진과 평화활동가 조약골을 공동대표로 하여 2011년 설립되었으며, 건강한 해양생태계 보전과 돌고래 등 위기에 처한 해양생물 보호 활동을 합니다. 

돌고래 공연장에서 쇼를 하던 남방큰돌고래 제돌이를 비롯해 7마리 돌고래가 고향 제주 바다로 돌아갔지만, 여전히 한국에는 7개 시설에 39마리의 고래류가 좁은 수조에 갇혀 있습니다. 모두 바다로 돌려보내야 합니다.

한국 바다의 고래류는 불법 포획과 혼획으로 여전히 수난을 겪고 있습니다. 밍크고래를 보호종으로 지정하고, 고래고기의 유통을 금지해야 합니다. 고래류의 수입과 공연, 전시를 모두 금지해야 합니다.

돌고래들이 돌아간 바다는 난개발과 해양쓰레기, 환경오염과 생태계 파괴로 몸살을 앓고 있습니다. 고래들이 살 수 없는 바다가 된다면 인간도 살 수 없습니다. 돌고래 보호구역을 지정해야 합니다.

단체 고유번호 209-82-70808
환경부 등록 비영리민간단체 제173호
후원계좌 : 국민은행 067501-04-045234 핫핑크돌핀스
주소 (63500)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대정읍 도원로17번길 5-7
전화 064-772-3366 
페이스북 ¦ 인스타그램 ¦ 트위터 ¦ 카카오톡 핫핑크돌핀스

핫핑크돌핀스가 중점을 두고 벌이는 활동들은 다음과 같습니다.

* 돌고래를 바다로 : 수족관 돌고래 해방운동, 야생방류 및 돌고래 바다쉼터 조성
* 돌고래 서식처 및 해양생태계 모니터링 : 해양 오염 감시 및 해양쓰레기 수거
* 우리가 바다를 만나는 법 : 해양생태감수성 교육 진행
* 밍크고래 보호종 지정하라 : 고래고기 유통 중단 및 불법포획 감시
* 국내 최초 육상 고래관찰센터 건립 : 제주돌핀센터와 돌고래도서관 운영
* 돌고래 보호구역 지정하라 : 돌고래가 살지 못하는 바다는 지구 건강의 적신호
* 고래는 돈벌이 수단이 아니다 : 다이지 돌고래 포획 및 일본 상업포경 규탄
* 돌고래 서식처 해상풍력 설러불라 : 해양생태계 파괴하는 난개발 반대운동
* 군함 대신 돌고래가 뛰어노는 공존과 평화의 바다 : 바다의 군사화 저지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