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월드는 마지막 생존 벨루가 ‘벨라’의 야생방류 절차를 조속히 진행하라!!!

[공동성명서] 롯데월드는 마지막 생존 벨루가 ‘벨라’의 야생방류 절차를 조속히 진행하라

롯데월드 아쿠아리움은 2019년 10월, ‘벨로’에 이어 ‘벨리’가 패혈증으로 폐사하고 난 후, 홀로 남은 벨루가 ‘벨라’를 야생 방류키로 약속했다. 그러나 8개월이 지난 지금도 ‘벨라는’ 여전히 좁고 열악한 수조에 갇혀 롯데월드 아쿠아리움의 홍보 마스코트이자 최대 이윤의 수단으로써 사람들의 구경거리로 소비되고 있다.

세 단체는 지난 4월 롯데월드 아쿠아리움에 ‘벨루가 방류 진행 현황 정보 공유 요청’ 공문을 발송했지만 롯데월드 측은 ‘전반적인 사항을 협의 중’이라며 구체적인 답변을 회피했다. 언제, 어디로, 어떻게 벨루가를 방생할지 재차 물은 질문에도 ‘다각적인 검토를 진행 중이며 방류가 가능한 지역과 환경에 대한 평가를 수행’하고 있다는 애매모호한 답변만 내놓은 상태다.

현재 롯데월드 아쿠아리움에 마지막 남은 벨루가 ‘벨라’는 북극해를 모방한 하얀색 페인트가 발린 수조에서 대부분의 시간을 반시계 방향으로 좁은 수조 안을 빙글빙글 돌거나 수면 위에 등을 조금 내놓고 죽은 듯이 가만히 떠있는 등의 이상행동을 보이고 있다. 전 세계적으로 고래류 전시, 포획을 금지하는 나라는 10여 개국에 달하며, 점점 더 많은 나라들이 수족관 고래류 사육을 금지하고 있다.

중국 상하이 창펑수족관의 두 마리 벨루가 ‘리틀 그레이’와 ‘리틀 화이트’는 2019년 6월 아이슬란드 헤이마이섬에 마련된 벨루가 바다쉼터로 이송되었고, 러시아 정부는 연해주 고래감옥에 억류되어 있는 98마리의 고래를 야생으로 돌려보내는 합의문을 전격 발표하였다. 그러나 한국은 부끄럽게도 무려 36마리의 고래들이 아직 수족관에 갇혀있다.

롯데는 국내 한 동물단체와 함께 벨루가 방류를 진행하기로 했다고 밝혔지만 진행과정과 방식에 대해서는 비공개 입장을 유지하고 있다. 이에 해양환경단체 핫핑크돌핀스, 시셰퍼드 코리아, 동물해방물결은 롯데의 ‘벨루가 자연방류 결정’이 시민들의 비난을 피하기 위해 일시적인 모면책으로 거짓 약속을 한 것이 아니길 바라며, 더 늦기 전에 벨루가 ‘벨라’를 원서식처로 돌려보내고 그 과정을 투명하게 공개할 것을 촉구한다.

2020년 6월 27일
동물해방물결, 시셰퍼드코리아, 핫핑크돌핀스

-롯데월드 아쿠아리움에 감금∙전시되었던 벨루가 세 마리 중 두 마리가 이미 열악한 사육환경으로 인해 폐사(2016년 ‘벨로’ 폐사, 2019년 ‘벨리’ 폐사)

– 2019년 10월 24일 롯데는 혼자 남은 ‘벨라’의 야생방류를 결정하였지만, 결정후 8개월이 지나도록 어떠한 결과도 내놓지 않고 방류 과정을 철저히 비공개로 일관하고 있음

– 2020년 현재, 핫핑크돌핀스 서울지부의 롯데 아쿠아리움 답사과정에서 마지막 남은 벨루가 ‘벨라’ 역시 심각한 스트레스로 인한 정형행동을 보이고 있음을 확인함

– 핫핑크돌핀스, 시셰퍼드코리아, 동물해방물결 세 단체는 ‘벨라’의 상태를 시민들에게 알리고, 롯데 측에 조속한 벨루가 방류 이행과 과정의 투명성을 촉구하는 퍼포먼스 진행할 예정

야생에서 벨루가의 수명은 80년 이상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벨루가는 북극에서 진화하고 적응한 해양동물로 피하지방이 돌고래보다 10배나 두꺼우며, 성체의 몸길이는 최대 5.2m까지 자랍니다. 위험을 느끼거나 몸을 피하고 싶을 때, 사회적 교류 행동을 할 때, 휴식할 때 본능적으로 깊은 수심으로 내려가며 북극해에서 얼음 아래로 1,000m나 되는 깊은 곳까지 잠수하기도 합니다. 때문에 수조의 수표면 면적과 물 부피뿐만 아니라 수심과 온도도 매우 중요합니다. 하지만 고래류 감금 시설중 벨루가의 이런 생태적 특성을 고려한 곳은 어디에도 없습니다.#롯데월드아쿠아리움 #한화아쿠아플라넷여수 #거제씨월드는 벨루가를 원서식처로 방류하라! #고래는_수족관말고_바다에서_만나요#벨루가는_장난감이_아니에요#모든고래류전시공연금지하라 #서울 #잠실 #롯데 #롯데월드 #롯데월드아쿠아리움 #한화 #한화아쿠아리움 #거제 #거제씨월드 #고래감옥 #수족관 #아쿠아리움 #벨루가 #포획 #감금 #착취 #반생명 #동물학대 #벨루가를바다로 #고래해방 #돌고래해방 #해양환경단체 #핫핑크돌핀스

게시: 핫핑크돌핀스 hotpinkdolphins 2020년 3월 3일 화요일

동물해방물결, 시셰퍼드코리아, 핫핑크돌핀스의 아쿠아리움 보이콧 서명운동 페이지 [잠금해제] https://unlock.whalehouse.org/

-2013년 3월, 롯데월드, 벨루가 3마리 러시아로부터 수입. 강릉의 W 대학 수조(지름 10m 남짓)에 임시 보관. 
-2014년 10월, 롯데월드 아쿠아리움 개장에 따라 서울 잠실로 이송. 
-2016년 4월 2일, 5살 수컷 벨루가 ‘벨로’ 패혈증으로 폐사. 
-2019년 10월 17일, 12살 수컷 벨루가 ‘벨리’ 폐사. 
-2019년 10월 24일, 암컷 벨루가 ‘벨라’ 야생방류 결정
-2020년 6월 현재, 8살 암컷 ‘벨라’는 아직 롯데월드 아쿠아리움에 전시 중

[첨부] 국내 고래류 수족관 사육 현황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