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업포경을 재개한 일본이 밍크고래 2마리를 사냥했습니다

국제적인 비난에도 불구하고 2019년 7월 1일 상업포경을 재개하면서 출항한 일본 포경선단이 하루 만에 밍크고래 2마리를 잡았습니다. 살해된 고래를 실은 포경선박은 의기양양하게 홋카이도 쿠시로항으로 복귀했습니다. 작살이 박혀 죽은 이 밍크고래는 한반도 해역을 회유하는 J계군일 수도 있습니다.

관련 기사 Minke whale is first slaughtered as Japan resumes commercial whaling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